야끼족발 바베큐 보쌈 솔직후기

야심한 밤에 보쌈이 땡겨서 배달앱을 뒤졌다. 어디서 시킬까 잠시 고민하다가 예전에 맛있게 먹었던 야끼족발 가게가 보이길래 고민하지 않고 바로 주문했다.

저번엔 담백한 소금구이 보쌈을 주문했는데 오늘은 다른 메뉴를 먹어보자 마음먹고 야끼족발 바베큐 보쌈으로 골랐다. 진한 불향이 느껴지는 바베큐 양념과 담백한 보쌈 고기가 꽤나 잘 어울려서 만족스럽게 먹었다. 

야끼족발 바베큐 보쌈 중자 배달 후기


[바베큐 보쌈 중자 30,000원 ]

혼자 먹는거라 처음엔 소자를 시킬까 하다가 보쌈이라서 중자로 변경했다. 보통 보쌈 배달시켜보면 양이 생각보다 적어서 아쉽게 느껴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 


배달봉지안에 차곡차곡 질서정연하게 배달된 모습이다. 


1회용기에 깔끔하게 포장되어 있다. 예전에도 시켜먹어봤는데 여전히 구성은 아주 실한 편이다. 바베큐보쌈에 비빔막국수,주먹밥,숙주샐러드,무말랭이무침,고추,마늘,쌈장,겨자양념장,간장양념장,쌈무,백김치와 음료수까지.. 

이렇게 많을 줄 알았으면 소자 시킬걸 하는 후회가 밀려왔지만 이왕 시킨거 맛있게 먹는걸로~.  


야끼족발 메뉴판. 바베큐 메뉴와 소금구이 메뉴, 직화 메뉴, 야끼갈릭 메뉴 등을 주력으로 하고 있는 족발집이다. 


포장된 비닐을 다 벗기고 본격적으로 맛을 봤다. 


고소하고 짭짤한 김가루에 얇게 다져진 단무지, 톡톡 터지는 날치알까지. 밥과 함께 비벼먹으니 아주 맛있었다. (사실 이 조합은 맛이 없을수가 없는..) 

처음엔 바베큐 보쌈 먹기전에 입가심으로 한 숟갈만 먹어야지 했는데 한그릇을 다 먹고 말았다. 덕분에 메인 메뉴인 보쌈은 2일에 걸쳐서 먹었다. 


아삭한 숙주샐러드는 보쌈과 함께 먹으면 식감과 맛을 동시에 잡아주는 역할을 한다. 무말랭이무침은 달지 않고 깔끔해서 좋았다. (보통 족발집, 보쌈집 무말랭이무침 먹어보면 달달하니 하나같이 맛이 다 똑같은데 여긴 좀 맛이 달랐다.)


간장소스, 겨자소스도 은근히 맛있다. 가끔씩 입안을 개운하게 리셋시키고 싶을때 찍어먹으면 별미다. 오른쪽에 보이는 백김치는 예상 가능한 그 맛. 


메인메뉴인 야끼족발 바베큐 보쌈. 고소하게 구워진 보쌈에 바베큐 소스를 한번 더 입힌 시스템. 매운맛은 3단계가 있는데 나는 중간단계로 골랐다. 첫맛은 살짝 달콤하면서 불향이 느껴지고 끝맛은 기분좋은 매콤함이 올라온다. 



고기에서 잡내도 안나고 깔끔하니 좋았다. 앞서 말한 것처럼 2일에 걸쳐서 먹었는데, 보통 보쌈은 전자렌지에 다시 데우면 고기냄새가 올라오는 게 일반적이다. 근데 이건 바베큐 소스의 향 때문인지 전자렌지 돌려도 불쾌한 냄새는 나지 않았다. 


깻잎, 상추도 함께 왔다. 양은 많지 않은 편. 숙주샐러드나 쌈무 등등 다른 야채 기본찬이 많기 때문에 딱히 아쉽진 않았다. 


매콤새콤한 비빔 막국수는 언제 먹어도 별미다. 보쌈,족발 배달시켰는데 이거 안주면 살짝 화난다. 


야끼족발 바베큐 보쌈 전체적인 느낌은 만족스러웠다. 보쌈 고기 양도 많은 편이고 바베큐 소스의 감칠맛이 돼지고기랑 상당히 잘 어울리는 느낌이다. 다음엔 너무 욕심내지말고 소자로 주문할 생각이다. 혼자서 중자는 너무 많다. 


-내 돈 주고 사 먹은 솔직한 후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