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선이어폰 QCY T1 후기

낮에 홈플러스에 들러 블루투스 무선이어폰 쓸만한게 없나 구경했다. 구경하던 중 무선이어폰 QCY T1 이 눈에 들어왔다. 가성비 좋고 음질도 괜찮다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제품이라 고민하지 않고 구매했다.  

인터넷으로 구매하면 더 저렴하게 살 수도 있지만 헬스장에서 운동하면서 당장 쓰고 싶은 생각에 충동구매했는데 QCY T1은 기대이상으로 괜찮은 제품이었다. 배송비와 기다리는 시간 고려하면 오프라인 쇼핑도 그 나름의 매력이 있다. 

블루투스 무선이어폰 QCY T1 후기


QCY T1 구매가격은 홈플러스 판매가 기준 29,900원이다. 인터넷 최저가나 해외직구를 이용하면 더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다. 

하얀색 네모난 박스에 깔끔하게 포장되어 있다. 


박스를 열자 모습을 드러낸 QCY T1. 깔끔한 블랙 색상에 앙증맞은 충전케이스가 눈에 띈다. 


볼펜과의 크기 비교샷. 


구성품은 QCY TI 본체와 충전독, 설명서, 이어팁, 충전케이블로 이뤄져 있다. 


충전케이블은 길이가 심하게 짧다. 흔히 볼 수 있는 5핀케이블로 충전한다. 번들 충전케이블은 너무 짧아서 있으나마나한 수준이라 원래 쓰던 스마트폰 충전케이블을 이용하는걸로. 


QCY T1 제품은 마이크 겸용 제품으로 다기능 버튼을 눌러서 사용이 가능하다. 터치식 버튼이 아니라 딸깍딸깍 눌러서 사용하는거라 개인적으로는 더 좋았다. 전에 쓰던 무선이어폰은 버튼이 터치식이었는데 잘못 눌러지는 경우가 많아서 내 취향에는 별로였다. 


듀얼이어폰으로 사용할수도 있고 한쪽만 사용하는 싱글이어폰도 가능하다. 내 친구중 한명은 귀가 한쪽이 안들려 이어폰을 사도 스테레오로 들을수가 없는 상황인데 이런 분들에게 괜찮을 듯. 나도 운전중이거나 외부소리도 같이 듣고 싶을때는 싱글이어폰을 쓴다. 이 기능은 없어서는 안될 기능. 



QCY T1에서 싱글이어폰 모드를 쓰고 싶다면 오른쪽에 있는 R이어폰만 써야한다. (왼쪽까지 같이 꺼내면 안되며 L이어폰은 충전독에 넣어둔 상태여야 한다) 


충전독에서 이어폰을 꺼내면 자동으로 페어링 작업에 들어가게 된다. 백색LED 가 깜빡거리게 된다. 이후 연결할 기기(휴대폰이나 태블릿PC,빔프로젝터 등등)에서 QCY-T1 R를 찾아 연결해주면 페어링이 완료된다. 


QCY T1 스펙. 

완충기준 통화시간은 약 4시간, 대기시간은 120시간, 음악감상 4시간, 충전시간은 약 2시간이다.

QCY T1 제품에 사용된 블루투스 버전은 최신버전은 5.0이다. 생활방수 설계도 되어 있어 나처럼 땀이 많이 흘리는 사람에게도 괜찮은 제품. 



QCY T1 사용후기

일단 귀에서 잘 안빠져서 좋다. 무게도 가볍도 착용감도 나쁘지 않다. 구매후 5시간 정도 사용해봤는데 장시간 사용해도 불편한 느낌은 없었다.

PC에도 연결해보고 스마트폰과도 연결해봤는데 음성 싱크가 밀리는 증상은 없었고 끊김도 없었다. 네티즌들이 왜 가성비가 좋다고 칭찬하는지 충분히 체감할 수 있었다. 음악 감상시 음질은 유선 이어폰보다는 살짝 아쉽지만 나쁘지 않은 수준이다. 통화기능도 지원하는데 주변환경이 조용할때는 쓸만하지만 시끄러운 야외나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사용하기엔 살짝 무리가 있어보인다. 

QCY T1에 대한 내 개인적인 평가는 저렴한 가격으로 무난하게 사용하기 좋은 가성비 좋은 블루투스 무선이어폰이라는 생각이 든다. 지인들에게 추천해도 크게 지장은 없어보이는 제품이라는 생각이다. 

-내 돈 주고 사서 써본 솔직한 후기-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